주인을 바꾸십시오!

신학
 <만인성도주일>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연합감리교인들은 장례 예배와 추모 예배를 드리며 죽은 사람들을 향한 하나님의 자비와 돌보심을 간구합니다. 사진, 캣 배리, 연합감리교뉴스.

연합감리교인들도 죽은 사람들을 위한 기도를 드립니까?

<만인성도주일>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사람이 죽으면 하나님 품에 안기게 되는데 굳이 그들을 위한 기도가 필요할까요?”에 대한 짧은 생각을 나눕니다.
전도
데이빗 페티 목사(오른쪽 하단)가 온라인 비디오 게임인 매스팩트(Mass Effect) 게임을 하고 있다. 콜로라도주 콜로라도스프링스에 있는 세인트폴 연합감리교회의 페티 목사는 2017년부터 게임 커뮤니티에서 사역해 왔다. 사진, 유튜브 화면 갈무리.

온라인 게이머를 위한 특별한 사역

비디오 게임을 즐겨하던 한 목사가 온라인상에 구축된 강력한 커뮤니티를 발견하고,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을 접목시켜, 사역의 새로운 영역을 개척해가고 있다.
신학
버지니아주 요크타운의 한 가정이 할로윈을 기념하기 위해 집 앞마당을 유령 인형 등으로 장식했다. 사진, 김응선 목사, 연합감리교뉴스.

코로나19 시대의 연합감리교회가 생각하는 할로윈이란?

연합감리교회에서는 할로윈과 을 통해, 어려운 시기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거룩한 삶에 대한 이해와 다가올 부활을 향한 소망을 강조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