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반도의 평화와 회복을 위한 간곡한 기도 요청

한반도의 평화와 회복을 위한 간곡한 기도 요청

“오직 정의를 물 같이, 공의를 마르지 않는 강 같이 흐르게 할지어다”  아모스 5:24

형제자매 여러분, 저는 한반도의 미래의 대한 큰 희망을 품습니다. 이번 주에 좋은 소식이 있었습니다.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과 대한민국의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 회담 그리고 한국 전쟁에 대한 공식적인 종료에 대해 많은 기대와 활력이 넘쳐났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 간의 정상회담이 오월이나 가까운 시일에 열릴 것입니다. 이것은 우리가 인류의 치유를 위한 영적 굶주림과 수년간의 기도의 절정이 될 것입니다. 아주 오랫동안 한국은 분단되어 있었습니다. 회복을 위한 시간과 새로운 삶이 동트기 시작합니다. 경제적 보상의 어두운 면과 적개심, 그리고 핵무기의 위협으로부터 평화, 화합, 그리고 회복의 빛이 비치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여러분 모두가 이번 주일, 그리고 그다음 주에도 한반도의 평화와 회복을 위해 기도해주길 부탁드립니다.

은혜롭고 돌보시는 하나님,

우리는 세계 모두의 평화, 그렇지만 지금 이 시간 특별히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남한과 북한의 지도자들을 위해서, 그리고 그들의 역사적인 협정을 위해서,

미국과 북한의 지도자들 간의 건강한 관계를 위해서,

이 협정에 연관된 다른 나라들과 권력자들을 위해서,

지혜와 열정, 은혜와 그리고 비전을 위해서,

지속적이고 변치 않는 해결책을 위해서,

재회하는 가족들과 회복되는 공동체들을 위해서,

오랜 적대관계를 종식하고 오랜 상처를 치유하는 새로운 시작을 위해서,

그리고 밝고 고양되는 미래를 위해서,

우리 모두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은혜와 평화를 바라며,

정희수 감독 (위스콘신연회 주재감독)

메세지 원문 보기

관련

교단
뉴저지 연회의 교회 법원은 2월 7일 곽지선 목사에 대한 모든 기소 내용에 무죄를 평결했다. 사진제공 곽지선 목사.

곽지선 목사는 무죄 !

곽지선 목사가 2월 5-7일 열린 재판에서 무죄 평결을 받는 것으로, 2년 8개월에 걸친 뉴저지연회가 곽 목사를 상대로 제기한 소송이 마무리되었다.
교단
지난 8월 2일 연합감리교회 한인총회 대안특위와 중앙위원회 그리고 회장단이 특별총회와 한인교회를 위해 기도하고 있는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UMNS.

연합감리교 한인총회, 한인교회연합회 결성을 준비하다

한인총회 대안위원회가 주최한 한인교회 목회자들의 오픈 포럼에서 특별총회의 결정에 따른 한인교회에 미칠 영향과 향후 방향에 대한 대응을 위해, “(가칭)연합감리교회 한인교회연합회”의 발족을 결의했다.
교단

도상원 목사, 뉴저지 연회의 라리탄밸리 지방 감리사로 파송되다.

뉴저지 갈보리교회를 담임하고 있는 도상원 목사가 뉴저지 연회의 라리탄밸리 지방의 감리사로 파송 받았다.